유통가 겨울 스포츠 '스케이트 마케팅'

롯데백화점, 샤넬과 아이스링크 개장…사전예약 동나
그랜드 하얏트 서울, 3일 아이스링크 열어…올해로 25주년
1일 롯데백화점이 프랑스 명품 브랜드 샤넬과 함께 운영하는 아이스링크에서 고객들이 아이스스케이팅을 즐기고 있다. 사진=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1일 롯데백화점이 프랑스 명품 브랜드 샤넬과 함께 운영하는 아이스링크에서 고객들이 아이스스케이팅을 즐기고 있다. 사진=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평일 낮임에도 불구하고 롯데백화점과 샤넬이 준비한 아이스링크 '넘버5 X 아이스링크(N°5 X ICE RINK·이하 아이스링크)' 정식 개장 세 시간 만에 약 200명의 고객이 찾았습니다. 전날 사전행사 당시에는 비가 내렸지만 블로거 등이 1000명도 넘게 방문했습니다."

1일 롯데백화점 관계자는 프랑스 명품 브랜드 샤넬과 함께 연 아이스링크의 초반 흥행에 대해 이같이 말했다.
기온이 급격히 떨어지면서 유통가가 제철을 맞은 스포츠 스케이트를 내세워 마케팅에 나섰다.

대표적으로 이날 문을 연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 월드파크 야외광장의 아이스링크가 있다. 도심 한복판의 아이스링크는 롯데백화점이 샤넬(화장품)과 손잡고 준비한 야심작이다.

이날 오후 3시께 아이스링크를 찾았다. 강한 칼바람이 불어 절로 몸이 움츠러드는 추위 속에서도 아이스링크를 방문하려는 소비자들의 발걸음이 이어졌다. 롯데백화점은 개장 세 시간 만에 약 200명이 방문했다고 전했다.
1일 롯데백화점이 프랑스 명품 브랜드 샤넬과 함께 운영하는 아이스링크에 입장하기 위해 고객들이 줄을 서고 있다. 사진=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1일 롯데백화점이 프랑스 명품 브랜드 샤넬과 함께 운영하는 아이스링크에 입장하기 위해 고객들이 줄을 서고 있다. 사진=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아이스링크는 샤넬이 대표적인 향수 '넘버5' 100주년과 연말 시즌을 기념해 기획했다. 롯데백화점이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 월드파크 야외광장을 장소로 제공했다. 이날부터 내년 1월16일까지 매일 오후 12시부터 10시까지 운영된다. 롯데백화점 측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를 고려해 각 시간대별 입장 인원을 100명으로 제한했다.

방문 희망자는 샤넬의 자체 예약 사이트를 통해 사전 예약하거나 롯데백화점 잠실점(에비뉴엘 포함)과 잠실 롯데월드몰에서 10만원 이상 구매해야 이용 가능하다. 롯데백화점은 해당 조건을 충족한 고객에게 당일 이용 가능한 아이스링크 입장권과 스케이트 대여권을 각 2매 선착순으로 증정한다.
1일 롯데백화점이 프랑스 명품 브랜드 샤넬과 함께 운영하는 아이스링크장에서 고객들이 입장 준비를 하고 있다. 사진=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1일 롯데백화점이 프랑스 명품 브랜드 샤넬과 함께 운영하는 아이스링크장에서 고객들이 입장 준비를 하고 있다. 사진=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소비자들의 반응은 뜨겁다. 개장 첫날 벌써 샤넬 측에 배정된 사전 예약 인원은 모두 동이 난 상태다. 지난달 15일부터 시작한 온라인 사전 예약에 일찌감치 소비자들이 몰렸기 때문이다. 다만 롯데백화점에 할당된 인원의 경우 당일 입장권이 풀리는 만큼 조건 충족 시 수월하게 입장 가능할 전망이다.

아이스링크장은 물을 얼린 얼음이 아닌 친환경 소재의 인공 아이스패널을 사용한 점이 특징이다. 온도와 상관없이 유지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고, 냉방시설 등에 필요한 전기 사용도 줄일 수 있다고 롯데백화점은 소개했다. 다만 바닥에 윤활제를 사용한 아이스링크인 만큼 넘어질 경우 옷에 묻을 수 있어 주의가 필요했다.

롯데백화점 관계자는 "(아이스링크가) 올해 전 세계에서 단독으로 선보이는 이벤트로 샤넬과 오랜 기간 심혈을 기울여 준비했다"며 "야간에는 ‘N°5 홀리데이’ 콘셉트 조형물에 점등이 되는 만큼 인스타그래머블(인스타그램에 올릴 정도의)한 매력이 있다"고 소개했다.
사진=그랜드 하얏트 서울 호텔

사진=그랜드 하얏트 서울 호텔

호텔업계에선 그랜드 하얏트 서울(이하 하얏트 서울)이 오는 3일 아이스링크의 문을 연다. 올해로 25주년을 맞은 하얏트 서울의 아이스링크는 내년 2월20일까지 운영된다.

하얏트 서울은 아이스링크 이용권을 포함한 숙박 패키지 상품도 선보였는데 연말 호캉스(호텔+바캉스) 시즌 차별화에 성공하면면서 단기간에 100건이 넘는 예약이 몰렸다는 후문이다. 호텔은 아이스링크 2인 이용권과 스케이트 대여, 아이스링크 스낵바의 음료 등 혜택을 객실 숙박권과 묶어 '윈터 온 아이스' 패키지로 판매 중이다.

하얏트 서울 관계자는 "올해 윈터 온 아이스 패키지는 선보인 지 약 일주일 만에 이미 100건이 넘는 예약이 완료됐다"고 말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