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테카바이오, 250억원 CB 발행…"AI활용해 대규모 신약후보물질 발굴한다"

AI 기반 신약개발업체인 신테카바이오는 250억 원 규모의 자금을 유치해 AI 슈퍼컴퓨팅 인프라를 확대하고 대규모 신약후보물질 발굴 및 검증 사업을 본격화한다고 26일 밝혔다.

신테카바이오는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250억 원 규모의 무보증 사모 전환사채(CB)를 발행해 투자금을 유치했다고 공시했다.

표면이자율과 만기보장수익률은 각각 0%, 2%며, 만기일은 2026년 11월 30일이다.

회사측은 조달 자금을 활용해 AI슈퍼컴센터 건립과 연구개발(R&D) 파이프라인 비임상시험 및 대규모 신약후보물질 발굴, 유통 사업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또, 미국 법인을 통해 검증을 마친 신약 후보물질을 유통·판매하는 등 수익성을 다변화해 비즈니스 경쟁력을 더욱 키운다는 구상이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AI 슈퍼컴퓨팅 인프라를 구축하고 대규모 신약후보물질 발굴 프로젝트 지속 추진할 계획"이라며 "적극적인 투자와 공격적인 영업을 바탕으로 국내 유일의 차세대 AI신약개발 플랫폼 기업으로서 가시적인 성과를 낼 것"이라고 말했다.


김예원기자 yen88@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