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이달 말 서울 인근 도심지를 중심으로 한 민영주택 사정청약 6000가구를 발표하겠다고 했다.

홍 부총리는 1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 장관회의를 열고 "이날 논의를 거쳐 이달 말에는 민간부문 10만7000가구 가운데 서울 인근 도심지를 중심으로 한 첫 민영주택 사전청약 6000가구 물량을 확정해 발표할 계획"이라고 했다.

또한 "이날부터 하남교산·과천주암 등 3차 사전청약 4000가구에 대한 모집공고가 공개된다"고 덧붙였다.

이송렬 한경닷컴 기자 yisr0203@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