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의약품청 "셀트리온 항체치료제 '렉키로나' 승인 권고"

셀트리온이 개발한 코로나19 항체치료제 '렉키로나(성분 레그단비맙)'가 유럽의약품청(EMA) 산하 약물사용자문위원회(CHMP)로부터 11일(현지시간) 승인 권고를 받았다.

EMA는 산하 약물사용자문위원회(CHMP)는 이날 셀트리온의 코로나19 항체치료제 '렉키로나(Regkirona)'를 코로나19에 감염돼 중증으로 전환할 위험이 큰 성인 치료에 사용을 승인하라고 권고했다.

치료 대상은 인공호흡이 필요 없는 상황이어야 한다.

CHMP는 렉키로나가 코로나19 환자의 입원률과 사망률을 유의하게 감소시킨다고 평가했다.

특별한 결격사유가 없는한 렉키로나는 보통의 절차에 따라 1~2개월 안으로 EMA의 최종허가를 받을 전망이다.

CHMP는 미국 제약사 리제네론의 항체치료제 '로나프레베(Ronapreve)'도 코로나19에 감염돼 중증으로 악화할 위험이 큰 12세 이상 청소년과 성인의 치료에 사용을 승인하라고 권고했다.


신동호기자 dhshin@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