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동해시가 지역 전통음식인 명태김치 특성화 사업을 모색한다.

동해시, 명태김치 특성화 추진…관광 상품화 모색 세미나 개최

시는 3일 세계김치연구소 및 지역 김치 전문업체인 동호식품과 함께 세미나를 개최하고 명태김치의 특성화 방안 수립에 나섰다.

동호식품 주관으로 동해시농업기술센터 대회의실에서 열린 세미나에는 김치산업 관계자 및 명태김치에 관심 있는 시민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세미나는 지역 고유의 명태김치를 동해시 특산물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영양학적 우수성, 맛과 풍미, 명태김치의 관광 상품화 및 개발 마케팅 등 다양한 주제로 열렸다.

이민희 세계김치연구소 박사는 '명태김치 분석을 통한 영양학적 우수성'을, 안희정 요리연구가는 '명태김치 관광 상품화 및 개발 마케팅'을 주제로 발표했다.

김재환 세계김치연구소 선임연구원의 김치산업의 홍보전략과 가치 등도 함께 발논의했다.

정미경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이번 세미나는 지역 전통음식인 명태김치의 관광 상품화 방안 검토와 우수성을 알리는데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동호식품은 1993년 창립돼 2008년 3월 강원도지사 인증과 2011년 7월 HACCP 인증을 받은 김치 전문업체로, 명태배추김치, 명태깍두기 등 13가지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이 업체에서 제조한 명태김치와 일반김치를 비교했을 때 명태배추김치에서 아미노산, 인 등의 성분들이 높게 나타나고, 영양학적으로도 우수한 것으로 분석됐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