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카드업계 최초' 유튜브 구독자 100만명 돌파

KB국민카드의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가 신용카드 업계 최초로 100만명을 돌파했다.

KB국민카드는 지난달 12일 ‘100만 유튜버’에게 주어지는 ‘골드 버튼’ 트로피를 획득했다고 3일 밝혔다. 지난 1일 기준 KB국민카드 유튜브 구독자 수는 101만2348명이다.

2012년 첫 선을 보인 KB국민카드 유튜브 채널은 2018년까지 1만명 수준의 구독자를 확보하는데 그쳤다. 하지만 2019년 30만명으로 급성장하더니 지난해엔 60만명으로 올라섰다. 구독자 수 증가에 따라 작년엔 연간 조회수 1억회를 돌파하기도 했다.

KB국민카드가 2019년부터 유튜브를 MZ세대(밀레니얼+Z세대) 고객과의 소통 창구로 활용하기 위해 인적·물적 지원을 아끼지 않은 것이 성장세의 비결이라는 평가다. KB국민카드는 유튜브 담당 인력을 확충하고 멀티채널네트워크(MCN) 업체인 샌드박스네트워크와 협업 관계를 맺었다.

그결과 △인터렉티브 웹드라마 등 스토리텔링 콘텐츠 △도티, 급식왕 등 유명 크리에이터들이 참여한 콘텐츠 △펭수가 등장하는 청소년 경제금융교육 영상 등 다양한 콘텐츠들을 선보일 수 있었다.

KB국민카드는 유튜브 채널을 통해 라이브커머스 방송을 진행하고 랩비트 페스티벌을 생중계하기도 했다. 국내 가수들과 공동 제작한 뮤직비디오를 유튜브를 통해 공개하는 등의 시도도 구독자 수 증가로 이어졌다는 설명이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유튜브 이용 고객들의 관심과 특성에 최적화된 콘텐츠를 기반으로 사회적 화두인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관련 콘텐츠도 강화해 고객과의 소통을 더욱 활성화 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인혁 기자 twopeopl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