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일 오전 이사회 의결
유영상 대표, SKT 신임 사장에 선임

SK텔레콤 신임 사장에 유영상MNO(이동통신) 사업대표가 선임됐다.

SK텔레콤은 1일 오전 이사회를 열고 새로운 수장으로 유영상 대표를 선임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유영상 대표이사 사장(CEO)은 2000년 SKT 입사 이후 SKT 와 SK C&C에서 신사업 투자 및 미래 먹거리 사업 발굴을 전담해왔다

특히 2012년 SK하이닉스 인수 실무를 총괄하는 등 SK그룹 내 신사업 발굴 및 M&A전문가로 성장해왔다.

2019년부터는 SKT MNO 사업대표를 맡으며 AI · 5G 기반 유무선 통신사업과 구독 및 메타버스 서비스 등 신성장 사업 발굴을 주도해 왔다

유 사장은 1일 오후 취임후 첫 공식행사로 임직원들을 대상으로한 타운홀 미팅을 연다.

유 사장은 이자리에서 새로운 비전과 경영철학, 기업문화 등에 대한 구상을 밝힐 예정이다.


신용훈기자 syh@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