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세일페스타 '역대 최대규모' 개막…할인 품목은?

국내 최대 쇼핑 축제인 '2021 코리아세일페스타'(코세페)가 11월 1일 개막한다.

코리아세일페스타 추진위원회가 주최하고 정부와 전국 17개 광역시·도가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15일까지 2주간 온·오프라인에서 동시에 열린다.

올해는 2천53개 업체(지난 28일 기준)가 참가해 역대 최대 규모로 진행된다.

특히 가전, 스마트폰, 자동차, 의류, 화장품, 가구 등 국민 생활과 직결된 대표소비재 제조업체 1천179개가 참여한다.

참여업체들은 다양한 할인 행사와 각종 사은품·경품 이벤트를 마련했다.

가전·디지털 업계는 삼성, LG 등 주요 기업과 오텍캐리어 등 중소·중견기업 74개 업체가 참여해 TV, 냉장고, 세탁기 등 인기 상품 등을 최대 40% 할인해 판매한다.

현대차, 르노삼성 등 완성차업체는 주요 차종을 대상으로 특별 할인과 사은품 증정 행사를 준비 중이다.

한국, 금호, 넥센 등 타이어 3개사는 사계절 및 윈터 타이어를 20∼40% 할인 판매하며 주유권 등 사은품도 증정한다.

가구 업계는 현대리바트, 장수산업, 에몬스 등 29개 업체가 나서 침대, 소파, 테이블, 의자 등 주요 가구를 대상으로 최 50%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패션·잡화 온·오프라인 386개 브랜드는 '코리아패션마켓 시즌4' 기간에 제품을 최대 80% 할인한다. 화장품 201개 업체는 인기 상품을 대상으로 최대 60% 할인 및 1+1행사를 한다.

대구, 인천, 세종, 강원, 전북 등 지역별 전통시장은 일정 금액 이상을 구매하면 장바구니를 증정하는 등 각종 이벤트를 마련했다.

롯데, 신세계, 현대 등 백화점 업계는 패션 상품 할인행사와 최대 36% 사은 혜택 및 쿠폰 이벤트를 선보인다.

이마트, 홈플러스, 롯데쇼핑 등 대형마트와 기업형슈퍼마켓(SSM)은 식료품, 농·축·수산물, 가전, 의류 등을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

G마켓, 11번가, 롯데on, 인터파크 등 온라인업체 527개사는 최대 70% 할인 및 30% 할인쿠폰 제공 등의 이벤트를 준비했다.

이밖에 카드사는 가맹점 2∼6개월 무이자할부 및 결제 시 캐시백 등을 제공하며, 통신사는 공시지원금을 상향해 지급한다.

개막 전날인 31일 오후 동대문디자인플라자 '서울ON 스튜디오'에서 열린 개막식에는 김부겸 국무총리,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등 정부 관계자와 김연화 코세페 추진위원장, 홍보모델 조보아씨, 지역상인 등이 온·오프라인으로 참석했다.

개막식 참석자들은 코세페 수익을 어려운 이웃과 나누는 '하이파이브(Hi-Five) 나눔 캠페인'과 판매자와 소비자가 서로를 응원하는 '엄지척 챌린지'에 직접 참여했다.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