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컴금융그룹이 지난 18일부터 22일까지 5일간 가상현실공간인 메타버스에서 19주년 창립기념행사와 임직원 워크숍을 진행했다.

'어서와요. 웰컴의 섬, 웰컴아일랜드'란 명칭으로 진행된 행사에는 임직원들이 모바일기기나 PC로 메타버스 공간에 접속해 다양한 미션을 수행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웰컴아일랜드'는 웰컴FND, 웰컴저축은행 등으로 이뤄진 웰컴타운과 웰릭스렌탈, 웰릭스캐피탈 등 웰릭스타운, 또한 필리핀, 캄보디아, 라오스, 베트남, 미얀마 등 해외진출국을 소개하는 글로벌타운으로 구성됐다.

각 지역에 따라 제공된 웰컴금융그룹의 사업영역 및 현황, 미래 비전을 임직원들이 미션을 수행하며 자연스럽게 알아가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창립 20주년을 앞둔 웰컴금융그룹의 현재와 미래 비전을 손종주 웰컴금융그룹 회장과 그룹의 경영진이 NPC(Non-Playable Character)로 등장해 자연스럽게 임직원과 가상공간에서 대화할 수 있게 했다.

손 회장은 '웰컴아일랜드'에서 공유한 동영상 기념사에서 "창립 19주년을 기념해 그룹 임직원이 함께 비전을 공유하고 소통하는 자리를 디지털월드에서 만들 수 있었다"며 "포스트 코로나와 뉴노멀 시대의 불확실성과 변화에 대비해 디지털 경쟁력을 강화하고 뉴노멀시대에 맞는 패러다임과 전략으로 새로운 경영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슬기기자 jsk9831@wowtv.co.kr
메타버스에 오신 것을 '웰컴'합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