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소녀 루다, ‘런닝맨’ 사로잡은 쪼꼬미 매력…예능감X텐션 폭발



그룹 우주소녀(WJSN) 루다가 과몰입을 부르는 리액션으로 웃음을 선사했다.

루다는 지난 24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의 ‘황금비율 레이스’ 특집에 출연해 예능감을 뽐냈다.

이날 루다는 보는 것만으로도 에너지가 충전되는 상큼함과 발랄함을 안고 등장했다. ‘런닝맨’ 멤버들의 뜨거운 환영을 받으며 등장한 루다는 계단을 내려오면서 머리를 쓸어 넘기거나, 기둥을 잡는 모습을 보여주는 등 아이돌 등장법을 총망라한 모습으로 웃음을 선사했다.

루다는 예측불허한 ‘황금 비율 레이스’에 출전해 남다른 승부욕과 리액션으로 보는 재미를 높였다. 첫 게임인 퀴즈에서 “깡깡이에 들어가는 거 아냐?”라고 걱정하면서도 주어진 시간에 폭풍 공부하며 놀라운 집중력을 보였고, 이어진 밀가루 청기백기 게임 역시 팀에 힘을 불어 넣는 응원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오징어 게임’ 속 유리 다리 게임 설정의 마지막 게임에 나선 루다는 상대팀의 경기에도 몰입하며 폭풍 리액션을 보였다. 과몰입을 유발하는 리액션으로 보는 재미를 더한 루다였지만 PD가 뽑은 공에 따라 벌칙자로 확정됐고, ITZY 예지, 전소민과 분장을 하고 3인조 걸그룹으로 변신해 깜찍한 벌칙을 완료했다.

현재 루다는 그룹 뿐만 아니라 유닛 우주소녀 쪼꼬미로도 활동하며 큰 사랑을 받고 있으며, 최근 우주소녀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아이유의 ‘에필로그’ 커버 영상을 공개하는 등 활발한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