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올레드 디스플레이 100대, 런던서 미디어아트로 재탄생

LG전자는 영국 런던의 '아트갤러리180 스튜디오'에서 열리는 미디어아트 전시회에 올레드 TV, 투명 올레드 사이니지 등 올레드 디스플레이 100대를 설치했다고 24일 밝혔다.

'빛, 현대미술의 새 물결'이라는 주제로 연말까지 열리는 이번 전시회에는 서울대 박제성 교수, 에이스트릭트 등 국내 팀을 포함해 세계 정상급 아티스트 12개 팀이 참가했다.

이들은 전시 주제에 맞춰 올레드, LED 사이니지 등 빛을 내는 영상기기를 활용해 예술 작품을 구현했다.

이번에 전시한 작품 13개 가운데 9개 작품이 올레드 디스플레이를 활용했다.

전시장에는 휘어지는 올레드 사이니지 6장을 겹쳐 꽃잎을 형상화한 미디어아트, 올레드 디스플레이 24대를 이어 붙인 대형 조형물 등 올레드 디스플레이를 활용한 예술 작품들이 전시됐다.

박형세 LG전자 HE사업본부장은 "업계를 선도하는 자발광 기술 리더십을 기반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고객 접점을 확대하며 LG 올레드 TV만의 '최고 프리미엄 TV' 입지를 더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LG 올레드 디스플레이 100대, 런던서 미디어아트로 재탄생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