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시스템은 국제 기술 표준을 제정하는 컨소시엄인 오픈그룹(The Open Group)의 항공전자 기술 표준(FACE·Future Airborne Capability Environment) 적합성 인증을 획득했다고 22일 밝혔다.

한화시스템은 항공기 데이터를 송수신하기 위한 입출력 인터페이스를 구성하는 소프트웨어를 자체 개발해 FACE 기술표준 적합성 인증을 통과했다.

한화시스템, 항공전자 국제 표준 'FACE 인증' 국내 첫 획득

한화시스템은 국내 기업 중에서는 최초로, 아시아에서는 대만 에이디링크사에 이어 두 번째로 이 인증을 획득했다.

전 세계에서는 총 13개 업체가 FACE 기술 표준 적합성 인증을 받은 제품을 등록한 상태다.

FACE 적합성 인증(Conformance Certification)은 항공전자 소프트웨어의 기능성·휴대성·안전성·신뢰성·상호운용성·이식성 등에 대한 품질 인증이다.

미국 정부, 미군과 록히드마틴·보잉 등 글로벌 항공·방산 기업으로 구성된 오픈그룹의 FACE 컨소시엄이 군용 항공 플랫폼에 대한 개방형 기술 표준을 제정하고, 지정된 검증 기관이 독립적으로 기술검증과 평가를 수행한다.

양태호 한화시스템 항공·우주연구소장은" 이번 인증 획득으로 우리 회사의 항공전자 분야 글로벌 기술 경쟁력을 입증했다"며 "자체 개발한 항공전자 입출력 서비스 소프트웨어는 한화시스템의 항전 장비에 탑재돼 핵심 항공 소프트웨어의 해외 제품을 대체하고, 국내 항전 장비의 성능 향상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화시스템, 항공전자 국제 표준 'FACE 인증' 국내 첫 획득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