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엔티, 구미에 2차전지 생산설비 공장 증설…1천억 투자

경북 구미시와 전지 분야 전문 기업 피엔티는 20일 시청에서 2차전지 생산 설비 제조 공장 증설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피엔티는 지난해 750억원을 투입해 구미 4산업단지 내 10만5천여 ㎡ 규모 본사 공장을 지은 데 이어 1천억원을 들여 구미하이테크밸리(5산업단지)에 공장을 증설할 계획이다.

2003년 12월 설립한 이 업체는 전지 분야 최신 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롤투롤(Roll To Roll·휘는 플라스틱이나 금속박 등 얇은 소재로 감긴 회전 롤 위에서 전자기기를 제조하는 방식) 컨버팅 기계 전문 기업이다.

MOU 체결식에 앞서 피엔티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구미 시민들을 위해 이웃돕기 성금 1천만원을 기탁했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기업이 찾고 싶은 투자환경을 만들고 다양한 산업 분야에 투자가 이뤄지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