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 이용편의성 향상
원앱 원스톱 금융서비스 제공
우리금융그룹 시너지 확대해 나갈 것
우리금융지주(12,750 0.00%)의 자회사 우리은행은 고객 이용 편의성을 높이고자 우리WON뱅킹에서 우리카드가 제공하는 '우리페이' 간편결제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24일 밝혔다.

우리페이는 우리카드(신용/체크) 또는 우리은행 입출금계좌를 사전에 등록하면 국내외 온·오프라인 가맹점에서 실물카드 없이 편리하게 결제할 수 있는 서비스다. 네이버, G마켓 등 국내 대형 온라인 쇼핑몰은 물론, BC카드 및 페이코 가맹점에서도 QR/바코드 결제를 통해 이용이 가능하다.

또 유니온페이와 제휴해 중국 ․ 동남아시아 등 해외 오프라인 매장에서도 결제할 수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우리페이 서비스 도입을 통해 우리WON뱅킹에서 비대면 계좌 개설을 비롯한 뱅킹서비스는 물론, 결제서비스까지 원앱(One-app) 원스톱(One–stop)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우리카드를 비롯한 그룹 자회사와의 협력을 통해 우리금융그룹 시너지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우리은행은 이종산업과 제휴를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올해에만 △실손보험 빠른청구 △우리아이 계좌조회, △My택배 서비스를 연달아 출시한 바 있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