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8년 만에 전기료 오른다…4인가구 월 최대 1050원↑

정부와 한국전력이 4분기 전기요금을 전격 인상했다. 전기료가 오른 것은 2013년 11월 이후 약 8년만이다.

정부와 한전은 23일 4분기(10월~12월) 최종 연료비 조정단가를 kWh당 0.0원으로 책정했다고 발표했다.

전분기(-3원)보다는 올랐으며 지난해와 같은 수준이다.

이에 따라 월평균 350kWh를 사용하는 4인 가구의 전기료는 매달 최대 1050원 오른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