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티앤씨는 다음 달 1일부터 3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섬유전시회인 '2021 프리뷰인서울(PIS·Preview in Seoul)'에 참가한다고 31일 밝혔다.

효성티앤씨는 친환경 제품을 대거 전시하며 친환경 섬유 소재 선도기업의 위상을 선보인다고 설명했다.

친환경 가치 소비와 이색 경험을 중시하는 MZ세대와 접점을 확대하기 위해 리사이클 폴리에스터 섬유 '리젠(regen®)'과 패션브랜드 제품의 협업으로 전시 공간을 구성한다.

효성티앤씨, 국내 최대 섬유전시회서 친환경 제품 대거 전시

이 공간에서는 노스페이스, 내셔널지오그래픽, 커버낫, 플리츠마마 등 다수 브랜드와 협업해 만든 제품들을 전시한다.

전시 공간 외벽에는 전량 리젠을 사용해 만든 현수막을 설치한다.

현수막은 업사이클링 스타트업 '큐클리프'와 협업했다.

효성티앤씨 직원들은 한복 브랜드 '리슬'과 협업, 폐페트병에서 뽑은 리젠 섬유를 사용해 만든 한복 유니폼을 입고 방문객을 맞는다.

효성티앤씨는 온·오프라인 전시가 함께 진행되는 올해 PIS에서 온라인 가상 전시도 진행하고, 고객사들의 해외 브랜드 화상 미팅을 주선해 해외 진출·홍보를 지원한다.

김용섭 효성티앤씨 대표는 "소재 공급을 넘어 친환경 비즈니스 시장의 저변을 확대하고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상생 생태계를 만드는 데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