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화이자 백신 FDA 승인…항공·여행주 급등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화이자 코로나19 백신을 정식 승인했다는 소식에 24일 항공·여행주를 필두로 '컨택트주'가 급등했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아시아나항공은 전 거래일보다 9.84% 오른 2만100원에 거래를 마쳤다.

또 아시아나IDT(8.15%), 하나투어(7.73%), 제주항공(7.23%), 티웨이항공(7.06%), 노랑풍선(6.69%), 한국공항(5.97%), 참좋은여행(5.73%), 진에어(5.34%), 에어부산(4.41%), 대한항공(3.83%) 등이 줄줄이 큰 폭으로 올랐다.

아울러 CJ CGV(7.17%), 쇼박스(6.71%), 롯데관광개발(5.97%), 파라다이스(5.47%), 신세계(5.22%), GKL(5.02%), 호텔신라(4.48%) 등 레저와 면세점 업종을 포함한 '컨택트주' 전반의 상승세가 두드러졌다.

지난 23일(현지시간) FDA는 긴급사용 승인 상태에서 유통했던 화이자 백신에 대해 정식 승인 결정을 내렸다.

화이자 백신은 FDA가 승인한 첫 코로나19 백신이다.

이번 정식 승인 조치로 기업체, 정부, 대학 등의 백신 접종 의무화에 속도가 붙을 것으로 미국 언론은 전망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