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비·통신비 자동납부하면 할인혜택…'삼성카드 달달할인' 출시

삼성카드는 매달 내는 생활요금에 대해 다양한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삼성카드 달달할인’ 신용카드(사진)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삼성카드 달달할인은 아파트 관리비와 이동통신, 렌털, 보험, 스쿨뱅킹, 학습지 등 매달 내는 생활요금을 자동납부로 결제할 때 할인 혜택을 주는 카드다. 자동납부 연결 건수 및 전월 이용실적 등에 따라 최대 3만5000원을 할인해 준다.

최근 출시된 할인형 카드들은 혜택이 적용된 결제금액에 대해선 전월실적에서 제외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하지만 삼성카드 달달할인은 할인 혜택이 적용된 생활요금 결제 금액도 모두 전월실적에 포함해 더 쉽게 할인받을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삼성카드 달달할인은 할인점, 주유, 병원·약국 등 생활필수 업종 이용 시 전월 이용금액에 따라 최대 1만5000원까지 5%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또한 최근 언택트 추세에 맞춰 디지털구독 서비스 할인 혜택도 주고 있다. 넷플릭스와 웨이브, 티빙, 왓챠, 멜론, 플로(FLO) 등 스트리밍 서비스와 쿠팡, 마켓컬리 등 온라인쇼핑몰 멤버십 비용을 정기결제로 이용하면 최대 5000원까지 5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삼성카드 달달할인의 연회비는 국내전용과 해외겸용(마스터카드) 모두 2만9000원이다.

전월 이용실적에 따른 항목별 할인 한도 및 자세한 할인 대상 가맹점은 삼성카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생활에 밀접한 생활요금 등의 정기결제를 이용하는 고객에게 실용적인 혜택을 카드에 담았다”고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