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은 은행을 사칭하는 문자 피싱 등으로부터 고객을 보호하고, 문자 내용에 대한 가독성을 높이기 위해 금융권 최초 '카드형 RCS(Rich Communication Suite) 문자'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8일 밝혔다.

RCS는 국제이동통신사업자연합회의 차세대 표준 문자 규격으로 기존 문자메시지와 달리 메시지 발송 기업의 로고 정보를 확인할 수 있고, 카드형 이미지를 통해 전달효과를 높일 수 있는 장점이 있다.

고객이 기업은행의 전화번호를 저장하지 않아도 공식로고와 명칭이 자동으로 표시돼 은행이 보낸 문자임을 구별할 수 있어 IBK를 사칭한 사기를 예방할 수 있고, 상품, 서비스, 이벤트 등 다양한 목적의 대량 문자를 메시지카드(슬라이드형)로 보낼 수 있어 피로도를 줄일 수 있다고 은행 측은 설명했다.

IBK는 대출이자내역, 인증번호 등 금융거래와 연동된 문자를 비롯해 영업점에서 고객에게 안내하는 문자도 'RCS 문자'로 발송할 계획이다.

카드형 RCS 문자는 별도 앱 설치 없이 삼성전자, LG전자 스마트폰 단말기 사용 고객이면 누구나 받을 수 있다.

기업은행 '카드형 RCS 문자' 도입…"은행 사칭 문자피싱 방지"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