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수산부와 한국연안협회는 '제11회 연안포럼'을 30일 온라인으로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올해는 동·서·남해안 권역별로 주제를 구성했다.

1부에서는 서해 연안을 중심으로 자연생태자원의 가치를 높이는 방안이 논의된다.

2부에서는 남해 관광산업과 어촌 활성화, 3부에서는 동해 연안 재해 특성과 대응방안을 주제로 전문가 발표와 토론이 이어진다.

포럼은 온라인으로 진행되며 27일까지 사전 등록을 마친 200명만 참가할 수 있다.

사전등록을 못 한 사람은 연안교육센터 홈페이지(http://coast.mof.go.kr/education)에 게시된 발표 자료를 보고 댓글로 사전 질의를 할 수 있다.

질문이 채택된 참여자에게는 1만원 상당의 모바일 상품권을 제공한다.

정부는 매년 지속 가능한 연안 이용과 보전 방안을 모색하고자 연안포럼을 개최했다.

다만 지난해와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자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동·서·남해 연안 특색 어떻게 살릴까'…제11회 연안포럼 개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