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은 24일 신용카드 한 장에 개인카드와 법인카드를 하나로 합친 듀얼카드 ‘CEO카드’(사진)를 출시했다. 카드 상단에는 개인카드용 IC칩, 카드 하단에는 법인카드용 IC칩이 배치됐다.

CEO카드를 쓰면서 받은 포인트는 개인(법인카드 지정자)에게 무제한 적립된다. 개인카드 기능을 쓰면 국내 이용 금액의 1.0%, 주유소·전기차충전소·호텔·면세점 이용 금액의 1.5%, 해외 이용 금액의 2.0%가 포인트로 적립된다. 기업카드로는 국내외 모든 가맹점 이용 금액의 0.3%를 적립받을 수 있다. 연회비는 국내외 겸용·국내 전용에 따라 21만5000∼23만원이다.

추가로 외식통합이용권 등 15만원 상당의 바우처가 제공된다. 전 세계 공항라운지, 국내 공항·특급호텔 발레파킹 등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전 세계 호텔·리조트와 렌터카 국내외 이용료, 백화점·온라인쇼핑 할인 혜택도 받을 수 있다.

박진우 기자 jw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