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코로나 재난극복 지원금 25억원 기부

한국서부발전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국민 지원을 위해 24억6천400만원을 기부한다고 23일 밝혔다.

서부발전은 이날 서울 강남구 발전공기업 협력본부에서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2021년도 서부공감 코로나19 사회적 재난극복 협력사업' 협약식을 맺었다.

서부발전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코로나19 예방·기능 유지·고통 분담·회복 지원 등을 위한 14개 사업을 추진한다.

우선 취약계층에 코로나19 예방 물품과 생필품을 전달하고 시각장애인에 문화활동비를 지급한다.

국가방역 틈새 지역에 대한 무상 방역도 지원한다.

아울러 완치자와 자가격리 해제자, 코로나19 관련 종사자를 대상으로 휴식 제공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서부발전 임직원들은 전국 백신접종센터 자원봉사자에게 지원 물품을 제작해 전달할 예정이다.

박형덕 서부발전 사장은 "고통을 분담하는 취지에서 취약계층의 상처를 치유하고 국민들의 일상 회복을 지원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