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난치성 신약 개발의 원료 소재로서 주목되고 있는 줄기세포 관련 원료가 사람을 대상으로 한 의료용 치료제의 범위를 넘어서 동물용 피부제품에까지 확대되고 있는 것이다.

㈜독샤워는 2020년부터 줄기세포 관련 임상자료와 관련 특허 및 논문 검토 과정을 거쳐 동물성 줄기세포에 비해 안전하다고 알려진 식물성 줄기세포 가운데 효능이 탁월하다고 알려진 병풀 줄기세포 배양액을 원료로 한 ‘셀케어 라인(CellCare Line)’을 런칭하였다.

‘셀케어 라인’은 ▲셀케어 스킨 솔루션, ▲셀케어 씨솔트 폼, ▲셀케어 스킨 미스트 세 제품으로 구성되며 여기에 사용되는 병풀 줄기세포 추출물은 세포 배양 분야에서 35년 이상 세계 최고 권위를 가지고 있는 스페인 Vytrus Biotech사에서 개발한 Plant Cell Biofactories™ 기술을 기반으로 하는 재생 펩타이드 원료를 사용한다.

Vytrus Biotech사의 Phyto-Peptidic Fraction(1세대 식물 펩타이드) 기술을 통한 줄기세포 추출물은 재생, 피부결 개선, 노화 관련 마커들(beta-Gal, PRX-4, PARP-1)의 억제 효능이 뛰어나다는 임상 결과를 가지고 있다. 이 회사의 병풀줄기 세포 배양액은 노화된 세포에서 많이 보이는 β-Galactosidase를 41%까지 억제하여 세포의 안티에이징 효과가 탁월하다.

㈜독샤워는 2020년 프랑스 Seppic사의 마데카소사이드가 함유된 ‘Madecure Line’을 출시한 데 이어, 아토피 치료에 특화된 천연 바이오 원료인 해바라기씨오일 불검화물, 후코이단, 알포리포산, 수경우엉뿌리추출물 등 기존에는 동물용 의약외품에 사용하지 않았던 고가의 고기능성 원료를 사용한 제품을 반려 동물 시장에 선제적이고 지속적으로 내놓고 있다.

반려동물을 가족 이상으로 생각하는 보호자들의 정서가 점점 뚜렷해지는 추세에 따라, 동물용 의약외품 제조사들도 위해(危害) 성분을 지양하는 것에서 더 나아가 첨단 의학 소재까지 원료로 선정하는 등 제품 품질 기준을 높이고 있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당분간 반려동물용 의약외품 시장은 ‘안전’과 ‘고기능’이라는 키워드롤 두고 경쟁하는 구도가 지속될 것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