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현대위아는 임직원 급여를 모아 사회복지기관 네 곳에 승합차를 기부(사진)했다고 22일 밝혔다. 현대위아는 경남 창원, 경기 의왕, 충남 서산 등 사업장이 있는 지역 복지기관에 ‘현대위아 드림카’인 승합차 4대를 전달했다. 현대위아는 2013년 이후 매년 드림카를 기부해 총 124대의 자동차를 기부했다. 현대위아 임직원은 사내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1% 기적’을 통해 월급의 1%를 매달 모아 약 1억3500만원을 모금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