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이 경기 이천에 있는 덕평물류센터 화재와 관련해 사과 입장을 밝혔다.

쿠팡은 18일 강한승 대표이사 명의로 낸 입장문에서 "물류센터 화재로 심려를 끼쳐 송구하다"며 "화재로 피해를 본 많은 분께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쿠팡은 화재 현장에 고립된 소방관과 관련해 "모든 쿠팡 구성원들의 마음을 모아 조속한 구조를 간절히 기원한다"며 "화재 원인 조사는 물론 사고를 수습하는 모든 과정에서 최선을 다해 당국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고 덧붙였다.

쿠팡은 대표이사 직속으로 상황대응팀을 구성해 대응에 나섰으며 유인종 안전관리 부사장이 현장 상황을 총괄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