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신공항 지원 협의체 구성 결의안 국토위 통과

대구경북통합신공항 건설을 지원하기 위한 협의체 구성 결의안이 국회 국토교통위원회를 통과했다.

18일 국민의힘 김상훈 의원(대구 서구)에 따르면 이날 국회 국토교통위원회는 전체 회의를 열어 여·야 합의로 '대구경북통합신공항의 건설 지원을 위한 협의체 구성 결의안'을 의결했다.

이로써 대구경북통합신공항 추진을 위한 여·야·정 협의체가 공식적으로 꾸려지게 됐다.

협의체는 여·야 국회의원과 대구시장, 경북도지사, 국토부·국방부 차관, 한국공항공사·한국교통연구원 관계자 등으로 구성할 전망이다.

향후 활주로·터미널 등 민간공항 시설 건설, 철도· 도로 등 접근 교통수단 마련, 생활 편의 시설 건설, 안정적 사업 추진을 위한 재정 지원과 절차 간소화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김 의원은 "대구경북통합신공항은 영남권과 중부 내륙지역 발전을 위한 핵심적인 미래 성장동력이다"라며 "여·야 공감대가 형성된 만큼 의미 있는 성과가 나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