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사회 의장직 강한승 대표가 맡아
김범석 쿠팡 이사회 의장. [사진=AP]

김범석 쿠팡 이사회 의장. [사진=AP]

김범석 쿠팡 이사회 의장(사진)이 사내이사 자리에서 물러났다.

쿠팡은 김 의장이 글로벌 경영에 전념하기 위해 쿠팡 이사회 의장과 등기이사에서 사임했다고 17일 밝혔다. 김 의장은 뉴욕 상장 법인 '쿠팡Inc' 최고경영자(CEO) 및 이사회 의장직에 전념하며 글로벌 사세 확장에 집중할 예정이다.

쿠팡은 지난 11일 주주총회를 열어 전준희 개발총괄 부사장, 유인종 안전관리 부사장을 신규 등기이사로 선임해 각 분야의 전문성을 강화하기로 했다. 이사회 의장직은 강한승 대표가 맡는다.

등기이사로 신규 선임된 전 부사장은 구글, 우버 등 정보기술(IT)기업에서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로 일한 바 있으며 쿠팡에선 기술 개발 가속화 역할을 맡는다. 삼성그룹에서 안전관리 분야를 맡았던 유 부사장은 쿠팡 근로자 안전 정책을 총괄한다.

이미경 한경닷컴 기자 capita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