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구군-한농대, 청년 농업인 육성·정착 지원 업무협약

강원 양구군은 청년 농업인의 기술교육과 창업 및 영농 정착 활성화를 위해 한국농수산대학과 업무협약을 했다.

이번 협약은 한농대 졸업생과 재학생을 농업 분야 인재로 키워 양구에 정착하도록 지원하고자 추진됐다.

이에 따라 양 기관은 청년 농업인의 영농 정착 지원을 위한 농업기술 교육 협력과 지역사회에 정착하기 위한 활동을 지원, 한농대 졸업생의 영농 정착과 창업 활성화를 위한 인적자원의 교류·협력 확대를 약속했다.

또 농업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한 현장실습 프로그램을 운영·활용하며 양구 이주를 희망하는 예비 창업농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방침이다.

양 기관은 실무협의회를 구성해 협약 내용을 원활하게 추진할 계획이다.

조인묵 군수는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한농대 재학생과 졸업생이 영농을 위해 양구에 정착할 수 있도록 양 기관이 협업체계를 구축할 수 있게 됐다"며 "지역 농업 발전과 인구 증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