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감미래시대 개척을 통한 새로운 디지털 문화환경 조성 예정

가상현실 선도기업 올림플래닛과 한국경제TV가 실감미래시대 개척을 통한 메타버스 공동사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메타버스 공동사업을 추진하는 올림플래닛은 부동산, 건설, 전시, 박람회 등 다양한 산업 내 특화된 가상세계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이다. 가상주택전시관, 가상 전시/박람회 및 기업 홍보관 등 다양한 분야에 실감형 가상현실공간 서비스를 제공, 가상공간에서 제품과 서비스를 소개하고 소비자를 만날 수 있는 메타버스 기반의 새로운 버추얼 비즈니스 문화를 이끌어 나가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올림플래닛은 고유의 실감 기술(Immersive Tech)을 통해 제작된 가상공간을 제공하는 기술적 협력을 제공하고, 한국경제TV는 이를 통한 신규 상품 구성과 홍보, 마케팅을 진행할 예정이다. B2B 산업 내 메타버스 서비스를 전문적으로 제공하는 올림플래닛의 노하우와 다양한 매체를 운영하는 한국경제TV가 상호간 시너지를 통해 새로운 디지털 미디어 경험을 선사할 전망이다.

권재현 올림플래닛 대표이사는 “이번 MOU 체결을 통해 양사가 각각 주도하고 있는 분야에서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가상과 현실이 융합되는 실감미래시대 실현에 더 빠르고 가깝게 다가갈 수 있도록 공동사업을 진행하겠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