얇은 디자인에 성능 강화
거치대 없이 좁은 공간에 세워 두는 ‘셀프 스탠딩’ 구조
간편하고 깔끔하게 먼지를 비워 주는 ‘팝 앤 슛’ 기능
삼성전자, 무선청소기 신제품 ‘비스포크 슬림’ 출시

삼성전자는 얇은 디자인에 성능을 높인 무선청소기 신제품 ‘비스포크 슬림’을 3일 출시했다. 앞서 선보인 '비스포크 제트' '비스포크 제트 봇 AI'에 이어 비스포크 슬림까지 출시하며 무선 청소기 라인업을 대폭 강화했다. 삼성 비스포크 슬림은 핵심 부품부터 액세서리까지 새롭게 설계됐다. 핵심부품인 디지털 인버터 모터에는 삼성 독자 기술을 적용해 초경량임에도 초고속으로 회전해 최대 150W(와트)의 강력한 흡입력을 구현한다. 신제품에 적용된 디지털 인버터 모터는 ‘평생보증’ 서비스를 제공해 소비자가 제품을 사용하는 동안 고장이 나면 무상으로 부품을 수리 또는 교체 받을 수 있다. 삼성 비스포크 슬림에 적용된 ‘슬림 소프트마루 브러시’는 분당 최대 1500회 회전하며 쓸기와 흡입을 반복한다. 브러시 안쪽 드럼에는 은사(銀絲) 소재를 적용해 정전기가 발생하는 것을 방지해 준다.
배터리 역시 무게와 부피를 줄이면서도 용량은 최적화해 일반 모드 사용 시 최대 50분간 청소가 가능하다. 별도의 거치대 없이도 세워 놓을 수 있는 ‘셀프 스탠딩’ 구조를 적용해 공간 제약 없이 보관할 수 있다.
이번 신제품에는 먼지를 비울 때 허리를 굽히지 않아도 되고 먼지가 손에 닿지 않도록 해주는 ‘팝 앤 슛(Pop & Shoot)’ 기능도 탑재했다. 선 채로 페달을 밟아 브러시를 분리한 뒤 본체를 휴지통에 대고 버튼을 누르면 먼지통이 열리고 먼지가 배출되는 간편한 방식이다. 별도로 판매되는 호환 커넥터를 구매하면 기존 청정스테이션을 활용해 먼지를 비울 수도 있다.
또한, 제품의 상태를 알려주는 ‘스타 더스트(StarDust)’ LED 디스플레이를 적용해 배터리 충전 정도를 5단계로 세분화해 알려준다. LED 디스플레이를 통해 먼지통을 비워야 하거나 필터가 막히는 등 문제 상황이 발생해도 알 수 있다.
비스포크 슬림은 미스티 화이트, 그리너리, 썬 옐로우 등 3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출고가는 54만9000원(물걸레 포함 시 64만 9000원)이다. 양혜순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감각적인 디자인과 강력한 흡입력을 갖춘 비스포크 슬림은 소비자들의 청소에 대한 다양한 요구를 만족시킬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소비자 라이프스타일이 반영된 비스포크 가전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신영 기자 nyus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