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법률사무소, 특허분석기관, 민간기업 IP부서 등으로 취업 가능

남부여성발전센터에서는 여성가족부 지원 2021년 남부여성새로일하기센터 직업교육훈련으로 ‘청년여성 특허분석 전문사무인력’ 과정을 운영하며, 6월 28일까지 교육생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특허청 산하 한국특허전략개발원이 협력운영하는 본 직업교육훈련은 지식재산, 특허분야 취업을 희망하는 2030 이공계 전공 청년 여성을 대상으로 한다.

한국특허전략개발원의 전문위원 및 현직 변리사가 강사진으로 참여하며, 맞춤형 교육과정으로 특허분석 전문사무인력을 양성하여 교육수료 후 지식재산 및 특허분야로 취업 연계를 지원한다.

교육생은 IP-R&D실무 능력을 배양할 수 있도록 환경분석, 특허 동향 분석, 특허 빅데이터 분석, IP-R&D 분석 실습 등 IP-R&D 전략수립에 필요한 실무 중심의 교육을 받을 수 있으며, OA 실무, 직무소양교육 및 취업대비교육도 전개된다.

청년여성 특허분석 전문사무인력 과정은 6개월 이내 대학졸업예정자도 지원 가능하다. 교육기간은 7월 6일부터 8월 30일까지며, 매주 월~목요일 14시~18시, 총 128시간의 수업으로 이뤄진다. 참가비는 10만원으로, 교육 수료 시 50%, 취업 시에는 50%를 추가로 환급 받을 수 있다.

본 교육에 관심있는 청년여성은 남부여성발전센터 홈페이지에서 구직신청서, 훈련참가신청서를 작성해 방문 또는 이메일로 신청 접수하면 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