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그룹은 2천억원 규모의 정책형 뉴딜 인프라 펀드('KB 뉴딜 인프라 전문투자형 사모 특별자산 투자신탁')을 1일 출시했다.

이 펀드는 신재생에너지 발전사업, 환경시설, 전기·수소차 충전소 등 뉴딜 인프라 분야 전반에 투자될 예정이다.

KB국민은행, KB손해보험, KB생명보험, 푸르덴셜생명, KB자산운용 등이 이 펀드에 1천31억원을 투자했다.

여기에 정책자금으로서 한국성장금융·산업은행이 369억원, 국내 대형 보험사 2곳이 600억원을 투자해 모두 2천억원이 마련됐다.

KB금융 관계자는 "뉴딜 인프라 펀드의 성공적 조성을 그룹 전체가 지원했다"며 "신재생에너지, 환경시설 투자 시장에서 쌓아온 경험과 역량으로 뉴딜 사업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KB금융, 2천억원 규모 '뉴딜 인프라 펀드' 출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