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규모 ETF 2개 종목, 7월 2일 자진 상장폐지

한국거래소는 신탁원본액이 감소한 소규모 상장지수펀드(ETF) 2개 종목을 자산운용사 요청으로 상장폐지한다고 31일 밝혔다.

자진 상장폐지 종목은 NH-아문디자산운용의 'HANARO 단기통안채'와 한화자산운용의 'ARIRANG KRX300IT'다.

상장폐지일은 7월 2일, 거래 정지일은 상장폐지 전날인 7월 1일이다.

해당 ETF를 보유한 투자자는 6월 30일까지 유동성공급자(LP)가 제시하는 호가로 매도할 수 있다.

상장폐지일까지 ETF를 보유한 투자자에게는 순자산가치에서 운용보수 등의 비용을 차감한 해지 상환금을 7월 6일에 지급한다.

[표] 자진 상장폐지 종목 개요
┌────┬──────────┬──────────┬──────────┐
│ 운용사 │ 종목명 │ 기초지수 │ 신탁원본액/ │
│ │ │ │ 순자산총액*(억원) │
├────┼──────────┼──────────┼──────────┤
│ NH │HANARO 단기통안채 │KAP 단기 통안채 지수│ 23.0 / 23.7 │
│ │ │(총수익) │ │
├────┼──────────┼──────────┼──────────┤
│ 한화 │ARIRANG KRX300IT │KRX300 정보기술 │ 14.5 / 26.1 │
└────┴──────────┴──────────┴──────────┘
※ 5월 28일 기준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