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B금융그룹이 ESG(환경·사회·지배구조)위원회를 설치하고 ESG경영을 위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고 26일 밝혔다.

전날 KTB금융그룹은 ESG위원회 출범식을 열고 최석종 KTB투자증권 부회장을 위원장으로 선임했다. 계열사별로 ESG 조직이 구성되고 대표 및 임원진이 위원으로 활동한다. ESG위원회는 ESG 관련 경영 전략 등을 결정하는 기구다. 지속 가능 성장을 위한 과제와 전략의 방향성을 점검하고 개선하는 역할을 한다.

KTB금융그룹은 ESG위원회 출범을 계기로 ESG 관련 금융상품·서비스 개발과 투자를 확대하고 임직원의 사회공헌 활동을 확대할 예정이다. 이병철 KTB금융그룹 회장은 출범 선언문에서 “환경과 사회 문제 해결에 앞장서고 지배구조의 투명성을 제고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박의명 기자 uimyu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