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D 올레드, SID 2021서 '올해의 디스플레이' 수상

LG디스플레이(22,700 0.00%)는 올레드(OLED·유기발광다이오드)가 '국제정보디스플레이학회(SID) 2021'에서 '올해의 디스플레이' 상을 수상했다고 25일 밝혔다.

SID는 디스플레이 기업·학계가 모여 새로운 기술·제품을 전시하고 연구 논문을 발표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디스플레이 행사다. 올해는 코로나19 여파로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LG디스플레이의 '65인치 롤러블 OLED TV'는 SID 2021 최고상인 '올해의 디스플레이'를 차지했다.

LG디스플레이는 관람객이 직접 투표해서 선정하는 '피플스 초이스 어워즈(People's Choice Awards)'에서도 2관왕을 차지했다.

LG디스플레이의 83인치 차세대 OLED TV 패널은 최우수 기술 시연 부문, T자 형태로 디스플레이 4개를 하나로 연결해 만든 차량용 P-OLED 패널은 최우수 디스플레이 신부품 부문에서 수상했다.

83인치 차세대 OLED TV 패널은 발광 효율을 20% 향상시켜 명암과 색표현력을 극대화한 제품으로, SID 기간 중 많은 관심과 호평을 받았다고 LG디스플레이는 설명했다.

T자 형태로 4개의 디스플레이를 하나로 연결해 만든 초대형 차량용 P-OLED 패널은 쉽게 휘거나 구부릴 수 있는 디자인과 뛰어난 화질 표현을 바탕으로 차량용 디스플레이 중 가장 앞선 기술력을 보여준 제품이라고 평가받았다.

윤수영 LG디스플레이 최고기술책임자(CTO) 전무는 "OLED로 혁신적이고 차별화한 가치를 창출해온 앞선 기술력을 인정받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연구개발을 통해 디스플레이의 새 역사를 써가는 선도 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