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변화된 채용트렌드 발표
일자리 창출 사업에 반영…채용 지원사업 고도화
IBK기업은행, 비대면 '중소기업 일자리 간담회' 개최

IBK기업은행은 비대면 '중소기업 일자리 간담회'를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오는 26일 오후 2시에 진행되며, 기업은행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실시간 중계된다. 먼저 서미영 인크루트 대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이후 변화된 채용시장, 중소기업 채용동향, MZ세대 취업트렌드 등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이어 청년구직자와 그린·디지털 관련 기업 대표가 참여하고, 취업 유투버 '인싸담당자'가 사회자로 나서 토론을 진행한다. 그린‧디지털 관련 기업 안내와 함께 일자리 미스매칭, 경력직 중심의 채용 트렌드 변화 등 청년구직자에 대한 고충과 대응 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기업은행이 청년 일자리 창출과 중소기업 인력난 해소를 위해 2009년부터 시작한 '일자리 창출 사업'과 올해 개최예정인 박람회에 대해서도 안내한다. IBK는 △중소기업전문 취업포털 'i-ONE JOB'(아이원잡) 운영 △일자리박람회 개최 △근로자 신규 채용 기업 금융비용 지원 등 다양한 일자리 사업을 통해 현재까지 총 16만9000여개의 중소기업 일자리를 연결했다.

특히, 지난해엔 전과정 비대면 채용박람회를 국내 최초로 개최해 코로나19 확산으로 얼어붙은 채용시장에 불씨를 지폈다. 올해는 한국판 뉴딜일자리 지원을 위해 5월 '고용·사회 안정망 강화 일자리 박람회', 7월 '그린뉴딜 일자리박람회', 11월 '디지털뉴딜 일자리박람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간담회에 나온 소중한 의견들은 향후 기업은행의 '일자리 창출 사업'에 반영해 중소기업 채용 지원사업을 고도화 하겠다"고 밝혔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