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석준 쌍용건설 회장이 대표이사로 재선임됐다.

쌍용건설은 지난달 15일 이사회에서 김 회장을 등기이사로 재선임한 데 이어 최근 열린 주주총회에서 김 회장 재선임 안이 만장일치로 통과됐다고 20일 밝혔다.

김 회장은 2015년 1월 쌍용건설이 두바이투자청(ICD)을 최대주주로 맞이한 이후 3번째 연임에 성공했다.

업계에서는 쌍용건설이 회생절차 졸업 후 회사를 재건하는 과정에서 김 회장이 해외수주 및 해외 현장관리 등 분야에서 능력을 인정받고 ICD와 두터운 신뢰를 쌓은 것으로 평가했다.

김석준 쌍용건설 회장, 대표이사 재선임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