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매각된다…금명간 조건부 투자 계약 체결

기업회생절차에 착수한 이스타항공이 인수 계약을 체결한다.

13일 항공·금융업계에 따르면 이스타항공은 이르면 이날 오후 늦어도 다음날 인수 희망 업체와 '인수·합병(M&A)을 위한 조건부 투자 계약'을 체결한다.

이번 계약은 '스토킹 호스'(Stalking Horse) 방식의 매각인 것으로 알려졌다.

스토킹 호스는 우선 매수권자(예비 인수자)를 선정해 놓고 별도로 공개 경쟁입찰을 진행하며, 입찰 무산 시 예비 인수자에게 매수권을 주는 방식이다.

다른 예비 인수자가 우선 매수권자보다 높은 가격을 제시하면 인수자를 변경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스타항공은 조만간 법원에 계약 승인 신청을 하고, 다음주 초 입찰 공고를 낼 예정이다.

인수 업체와 인수 가격은 비공개인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