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은행 저탄소 실천 예·적금 상품 출시

BNK부산은행은 11일 지역 상생형 친환경 금융 상품인 '저탄소 실천 예·적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저탄소 실천 활동에 따라 우대 금리를 제공하고, 판매금액의 일부를 부산지역 환경개선 사업 기금으로 조성하는 상품이다.

가입 기간별 기본금리에 저탄소 활동에 따른 우대금리 최대 0.50%포인트 더하면 예금은 최대 1.40%, 적금은 최대 1.50% 금리를 받을 수 있다.

우대금리를 받을 수 있는 저탄소 실천에는 탄소 포인트제 참여 인증, 친환경 자동차 보유 인증, 친환경 기업 인증, 신용(체크)카드 대중교통 이용실적 등이 포함된다.

가입 기간은 6개월부터 36개월까지다.

예금 가입금액은 300만원 이상 3억원 이하, 적금은 월 1만원에서 1천만원까지 불입할 수 있다.

김지완 BNK금융 회장과 안감찬 부산은행장은 이날 오전 본점 영업점에서 저탄소 생활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적금에 가입했다.

안 행장은 "친환경 그린뱅크로 다양한 친환경 금융상품 및 사회공헌사업을 지속해서 발굴해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사회적 노력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