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수협

사진=수협

수협이 코로나19로 소비량이 줄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복 양식어업인을 지원코자 해양수산부와 함께 전복 할인 행사를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수협중앙회 직영 수산물 전문 쇼핑몰 수협쇼핑은 10~12일 3일간 소형 전복 20미(500g)를 500세트 한정으로 9400원에 무료배송에 판매한다. 마리당 500원이 안 되는 가격이다.

16일까지는 △특대형 전복(10미/1㎏) 2만9120원 △중형 전복(15미/1㎏) 2만3300원 등을 판매한다. 수협쇼핑의 자체 예산으로 편성되는 할인에 정부 지원으로 발행되는 20% 할인 쿠폰까지 적용한 가격이다.

전국민을 대상으로 지원되는 할인 쿠폰은 행사기간 중 1인 1회까지 수협쇼핑 홈페이지에서 발급받을 수 있다.

수협쇼핑 관계자는 "이번 할인행사가 전복양식 어민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될 수 있었으면 한다"며 "건강 보양식 전복을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니 소비자들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소현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