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 탄소포인트제 가입자에 신용대출 금리 0.1%p 우대

NH농협은행은 지난 6일 한국환경공단과 에너지 절약 및 온실가스 감축 공동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농협은행은 이 협약으로 '탄소포인트제'에 가입한 개인이 농협은행 신용대출을 이용할 때 0.1%포인트(p) 우대 금리를 제공하기로 했다.

신용대출 금리 우대는 오는 10일부터 적용된다.

농협은행은 앞으로 예금금리, 환율 우대 등으로 혜택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탄소포인트제는 정부가 추진 중인 범국민 온실가스 감축 실천 프로그램이다.

세대주 등 개인이 참여 신청을 하고 가정 내 전기, 가스, 상수도 절감 실적에 따라 포인트를 부여받는다.

포인트 실적으로 현금, 상품권 등을 환급받을 수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