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대공·대함·대잠수함 작전 수행능력을 갖춘 한국 해군의 2800t급 신형 호위함(FFG Batch-II) ‘대전함’ 진수식이 3일 대우조선해양 거제 옥포조선소에서 열렸다.

대전함은 길이 122m, 폭 14m, 높이 34m, 무게 2800t이며 최대 속력은 30노트(시속 약 56㎞)다. 해상작전 헬기 한 대를 실을 수 있다. 대전함은 마무리 의장공사와 운항 테스트 등 전력화 시험을 거쳐 내년 말 건조를 마치고 해군에 인도돼 실전 배치될 예정이다.

안재광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