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IPO 담당 조직 확대 개편

KB증권은 기업공개(IPO) 수요 증가에 발맞춰 IPO 담당 부서를 확대하는 방향으로 조직 개편을 단행했다고 3일 밝혔다.

IPO 담당 부서를 4개 부서 체제로 확대했다.

기존 ECM(주식자본시장) 3부를 ECM 3부와 4부로 개편하고 두 부서를 총괄 관리하는 ECM 담당을 신설했다.

회사 측은 지난 2월부터 22개 부서의 팀장급 인력이 참여하는 IPO 프로세스 개선 태스크포스도 운영하고 있다.

KB증권은 카카오뱅크, LG에너지솔루션, 원스토어 등 여러 대형 IPO 주관사를 맡았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