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신용평가사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는 28일 한국의 장기 국가신용등급을 종전 등급인 'AA'로 유지키로 했다고 밝혔다.

등급전망도 기존과 같은 '안정적'으로 부여했다.

단기 국가신용등급 역시 기존의 'A-1+'을 유지했다.

S&P는 2016년 8월 한국의 국가신용등급을 'AA-'에서 'AA'로 한 단계 상향 조정한 이후 이를 유지해오고 있다.

[2보] S&P, 한국 국가신용등급 'AA' 유지…등급전망 '안정적'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