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오일, 교통사고 피해 자녀 장학금

에쓰오일은 22일 서울 역삼동 화물복지재단에서 교통사고를 당한 화물차 운전자 자녀에게 장학금 5000만원을 기부했다. 서정규 에쓰오일 부사장(오른쪽)과 조한권 화물복지재단 사무처장이 행사에 참석했다. 화물복지재단은 화물차 운전자의 복지 수준을 높이기 위해 2010년 설립된 비영리법인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