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정KPMG 컨소시엄이 국토교통부의 자율주행차 정보시스템 자율주행차 정보시스템 구축 컨설팅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한국판 뉴딜의 일환으로 올해부터 자율협력주행 교통인프라(C-ITS)를 전국 주요 도로에 설치하고, 미래차 시대 준비를 위한 공공인프라 체계 정비를 위한 정보 시스템을 구축한다.

이 과정에서 국토교통부 산하 한국교통안전공단은 자율협력주행 인증관리체계 정보시스템을 마련하는데, 삼정KPMG가 주축이 된 컨소시엄이 해당 시스템 개발 및 컨설팅을 맡게 됐다.

컨소시엄에는 삼정KPMG와 삼성SDS, 한국전자인증이 참여했다.

정대길 삼정KPMG 컨설팅부문 대표는 "국가 자율협력주행 인증관리체계가 모든 자율주행차 인프라 활용의 근간이 되는 만큼 이번 컨설팅을 통해 안전한 자율주행 시대를 여는 토대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삼정KPMG 컨소시엄, '자율주행차 정보시스템 구축' 컨설팅 선정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