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 5월16일 랜선 패밀리 콘서트

슈퍼주니어-D&E 방탄소년단 트와이스 등 출연
CJ ENM과 협업…메타버스 기술 활용
​​​​​​​롯데면세점은 다음달 16일 제 31회 롯데면세점 랜선 패밀리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롯데면세점은 다음달 16일 제 31회 롯데면세점 랜선 패밀리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롯데면세점은 다음달 16일 제 31회 롯데면세점 랜선 패밀리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롯데면세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를 반영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패밀리콘서트를 비대면으로 진행한다. 이번 콘서트에는 슈퍼주니어-D&E, 방탄소년단, 트와이스, 있지,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등 아티스트가 대거 출연한다. 그룹 슈퍼주니어의 신동이 사회를 맡는다.

이번 행사는 사전 녹화 방식으로 진행되며 한국어와 영어, 중국어 간체, 중국어 번체, 베트남어 등 총 6개 언어로 번역했다. 또한 롯데면세점은 CJ ENM과 협업해 최신 증강현실(AR) 및 가상융합기술(XR)을 활용한 ‘메타버스 엔터테크’를 적용, 가상의 무대를 생동감 있게 꾸몄다고 설명했다.

관람 희망자는 롯데인터넷면세점 회원가입 혹은 로그인 후 이벤트 페이지 내에 이메일을 입력하면 신청이 완료된다. 이후 롯데면세점에서 발송하는 이메일로 제공된 입장 코드를 통해 행사 개최 시간에 맞춰 공연을 관람하면 된다. 올해 롯데면세점은 앱(운영프로그램) ‘틱톡’을 통해 패밀리 콘서트를 송출할 예정이다.

롯데면세점은 환경(E)·사회(S)·지배구조(G) 경영 의지와 함께 ‘우리의 여행을 지키고 싶다면, 우리의 지구를 먼저 지키자'를 기치로 내걸고 이번 행사를 진행한다.

이갑 롯데면세점 대표이사는 “코로나19 회복에 대한 염원과 친환경 경영을 향한 롯데면세점의 의지를 담아 31회 패밀리 콘서트를 준비했다”며 "K컬쳐를 대표하는 이번 공연이 전 세계 고객들에게 힐링 시간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