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국민은행과 이마트가 19일부터 적금과 쇼핑을 연계한 ‘이마트 국민적금’을 10만개 한도로 판매한다. 매달 10만원씩 1년간 납입하는 적금이다. 이마트 매장에서 한 해동안 120만원 이상을 구매하면 최고 연 10%의 이자를 받을 수 있다.

기본이율은 연 0.7%다. 은행 거래 실적에 따라 1.3%포인트의 우대금리를 준다. 연간 쇼핑액 120만원을 채우면 받을 수 있는 이마트 특별이자가 8%포인트에 달한다. 쇼핑을 할 때 본인 명의의 신세계포인트로 적립해야 인정을 받을 수 있다.

적금 가입자에게 매달 오프라인 매장에서 5만원 이상을 결제하면 5000원을 깎아주는 쿠폰을 별도로 준다. 국민은행 모바일 앱 KB스타뱅킹에서 오는 19일 오전부터 판매한다. 판매기한은 28일까지지만, 조기에 판매가 완료될 것으로 예상된다.

당첨자는 오는 29일 개별적으로 전송되는 가입 링크를 통해 다음달 3~9일 가입하면 된다.

김대훈 기자 daep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