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은영 베스트핀 대표(왼쪽)과 박종관 SC제일은행 상무가 16일 은행연합회에서 업무 협약을 맺고 있다. /베스트핀 제공

주은영 베스트핀 대표(왼쪽)과 박종관 SC제일은행 상무가 16일 은행연합회에서 업무 협약을 맺고 있다. /베스트핀 제공

부동산 담보대출 비교 플랫폼인 '담비'가 SC제일은행과 협력해 서비스 라인업을 강화한다.

담비를 운영하는 핀테크 기업인 베스트핀은 16일 서울 은행연합회에서 SC제일은행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온라인 주택담보대출 상품 비교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발표했다.

담비는 금융소비자가 은행 등 금융기관을 방문하지 않고도 복잡한 담보 대출을 손쉽게 처리할 수 있는 대출 비교 플랫폼이다. 고객이 담보대출을 받는 전 과정에서 금융사별 비교·선택이 가능하고 모든 정보는 블록체인 시스템에 저장된다.

주은영 베스트핀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담비가 주택담보대출 전문 금융 플랫폼으로 성장할 수 있는 초석이 마련됐다”며 “복잡한 관련 규제와 서류 업무 탓에 영업점을 방문해야 했던 기존 서비스와 달리 금융소비자가 손쉽게 금리 및 한도 등을 비교해보고 자신에게 꼭 맞는 대출 상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베스트핀 외에도 몇몇 국내 핀테크 업체들이 비슷한 대출비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나 온라인 플랫폼에서 곧바로 대출 신청까지 할 수 있도록 한 중개 서비스는 아직 구현하지 못하고 있다는 게 주 대표의 설명이다.

베스트핀은 SC제일은행을 시작으로 다른 국내 시중은행과도 업무협약을 추진하는 등 서비스 범위를 지속적으로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주 대표는 "주택담보대출도 온라인에서 비교하고 최종 자금을 수령하는 시대가 멀지 않았다"면서 "담비도 앞선 기술력을 바탕으로 새로운 시장 개척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이라고 다짐했다.

빈난새 기자 binther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