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큐밍 KB국민카드' 출시
KB국민카드가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홈케어 기업인 현대렌탈케어와 제휴해 ‘현대큐밍 KB국민카드’를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현대큐밍은 현대렌탈케어의 서비스 브랜드 이름이다. 구독경제 시장 확대 트렌드를 겨냥해 이번 신상품을 기획했다는 설명이다.

정수기와 공기청정기, 매트리스 등 현대큐밍의 생활용품 렌털 요금을 이 카드로 자동 납부하면 매달 최대 1만7000원의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전월 카드 이용실적이 30만원 이상이면 월 최대 1만2000원을, 70만원 이상이면 1만7000원을 렌털 이용료에서 차감해준다. 카드 연회비는 1만5000원이다. KB국민카드 홈페이지나 모바일 앱, 고객센터, 영업점 등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KB국민카드는 최근 ‘소유’에서 ‘구독’으로 소비 트렌드가 바뀌고 있는 점에 착안해 잇따라 구독 결제 관련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지난달 정기 구독 서비스 플랫폼 ‘케이빌(K-Bill) 구독 서비스’를 출시한 것이 대표적이다. 케이빌을 통해 생활, 도서, 반려동물 등 고객 생활과 밀접한 정기 구독 서비스를 상품 유형별로 모아 볼 수 있다.

이인혁 기자 twopeopl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